마지막 글을 보니 2017년 10월...

이 블로그에게 너무 미안합니다.


1년이 넘는 시간동안 글쓰는 일을 멈춘건 아니고

그동안 쓴글을 정리하고 거의 완전 새로 쓰면서 책을 준비하고 있었어요.


1년의 노력끝에 드디어 저의 첫 책이 세상에 나왔습니다.


정말 부끄럽지않게 최선을 다해서 기존 블로그원고를 완전히 새롭게 썼구요. 최선을 다하고도 더 최선을 다하려고 밤새 글을 다듬었습니다.


이 책을 내면서 특히 부활의 김태원 선생님과 박소담 배우 및 많은 분들이 기꺼이 추천사를 써주셔서 너무 감동이었구요. 정말 수많은 분들의 도움으로 이 책한권이 탄생하게 되었습니다.


블로그에 글을 끄적이는 사람이 대충 블로그 글 긁어모아 낸 책이란 편견을 뛰어넘기위해

첫문장부터 기존 글을 버리고 새롭게 한글자 한글자 써내려갔습니다.


주변에서 물어봅니다. 첫 책을 냈는데 기분이 어떠냐고?

정말 정직하게 기쁘거나 설레이는 마음은 전혀없고 더 잘 쓰지못해서 세상에 내놓는 아쉬움과 걱정. 마치 아이를 처음 학교에 등교시키는 엄마의 마음으로

적잖은 부담감 속에서 살아가고 있습니다.


이제 책이 완성되었으니 블로그에 연재를 다시 시작할 계획입니다.

앞으로 내야 될 책이 많습니다.

이 블로그에서 끄적이는 글들로, 이미 다음 책은 시작되었습니다.


부족한 사람의 글이지만 

격려와 응원부탁드립니다.


감사합니다.

새로운 글로 찾아뵙겠습니다.






Posted by intheatre

댓글을 달아 주세요

  1. 2018.12.13 19:04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비밀댓글입니다

  2. intheatre 2018.12.14 19:38 신고  댓글주소  수정/삭제  댓글쓰기

    감사합니다! 정말 너무 감동이예요 ㅜ
    열심히 노력해서 더 좋은글 꾸준히 쓸께요
    '최고의 날은 아직 오지 않았다' 제 책 마지막 챕터 제목처럼
    그렇게 하루하루 행복하게 쌓아나가도록 해요 :)
    행복한 연말보내세요!


블로그 이미지
in + theatre 인간,사자,독수리,뇌조,뿔달린사슴,거위,거미
intheatre

공지사항

Yesterday305
Today217
Total831,863

달력

 « |  » 2019.9
1 2 3 4 5 6 7
8 9 10 11 12 13 14
15 16 17 18 19 20 21
22 23 24 25 26 27 28
29 30          

최근에 받은 트랙백

글 보관함